ON-AIR

충주시 공무직 직원, 상하수도 요금 횡령 적발

이지현 | 2020.07.10 | 좋아요3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충주시 소속 공무직 직원이
상하수도 요금을 횡령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충주시는
체납 업무를 맡았던 공무직 직원 A씨가
지난해 7월부터 1년 동안
주민 20여 명에게 수금한 2천만 원을 빼돌려
사적으로 사용한 것을 적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시는 요금 체납액을 정리하고
납부를 독려하는 과정에서
이 같은 사실을 인지했으며,
경찰에 수사를 의뢰할 예정입니다.

좋아요그레이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