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청주시의회 "일본 여행 자제,상품 불매운동에 동참"

신병관 | 2019.07.23 | 좋아요5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청주시의회가
일본의 경제 보복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일본 여행을 자제하고, 일본 상품
불매운동에도 동참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청주시의회는 오늘(23) 기자회견을 갖고
"일본의 경제보복은 국제 경제 질서를
무너뜨리는 것"이라며 "한일관계뿐 아니라
세계 경제에 악영향을 끼칠 수출 규제를
철회하라"고 촉구했습니다.

또 "일본 기업들은 강제징용 피해 배상에
대한 우리 사법부의 판결을 존중하라"고
덧붙였습니다.

좋아요그레이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