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충주기상과학관 준공

임용순 | 2019.12.12 | 좋아요0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날씨와 기후 현상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상과학관이, 대구와 전북에 이어
전국 3번째이자 중부권 최초로
충주에서 문을 엽니다.

기상청은 충주시 연수동에
건축 연면적 3천㎡, 지상 2층 건물 규모의
국립기상과학관을 내일(13) 준공식과 함께
일반에 선보입니다.

지난 2016년부터 96억원의 예산이 투입된
충주기상과학관은
태풍, 구름, 비·눈 등 기상현상을 체험하면서
기상 과학의 원리을 이해할 수 있도록 꾸민
5개의 체험존과 유아전용 체험관, 북카페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습니다.

충주기상과학관은
오는 16일부터 4D영상관이 추가 설치되는
내년 5월 정식 개관 때 까지는
시범 운영기간으로 정해
사전 예약을 통해 무료 단체 관람이
가능합니다.

좋아요그레이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