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충북 체육중 설립 계획, 교육부 제동

김영일 | 2019.04.25 | 좋아요2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충북 체육중학교 설립이
교육부에 제동이 걸려
차질이 불가피졌습니다.

교육부는 최근 중앙투자심사를 통해
사업비 124억 원이 과다하고,
생활체육을 강화하는 교육 방향과도
맞지 않는다고 재검토 결정을 내렸습니다.

충청북도교육청은 오는 2022년 개교를 목표로
육상과 수영 등 12개 종목 선수를 육성하는
충북 체육중학교 설립을 추진해 왔습니다.

좋아요그레이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