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비위 의혹 청주시 팀장 '해임'->'강등'

김대웅 | 2018.04.23 | 좋아요1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이권개입과 인사청탁, 향응 수수 혐의를
받고 있는 청주시 6급 팀장에 대한 징계가
해임에서 강등으로 낮아졌습니다.

충청북도 소청심사위원회는
향응을 받은 적이 없다는 해당 팀장의
주장을 검토한 결과,
구체적인 증거를 찾지 못해
징계 수위를 한 단계 낮은 강등으로
바꿨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팀장은 이권 개입과
승진 청탁에 대해서도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좋아요그레이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